-도심에서 즐기는 시민 동행 감성 프로젝트- 광화문광장 달빛 아래서 요가 해보세요!…서울시, <광화문 달빛요가> 개최

0
83

서울시와 MBN, 한국레츠요가협회는 도심 속 매력적인 공간인 광화문광장에서 몸과 마음의 휴식을 찾는 ‘광화문 달빛요가’를 개최한다. 6월 27일(화)부터 8월 31일(목)까지 매주 화, 목 저녁 7시 30분에 60분간 운영되며, 6~7월은 광화문광장 놀이마당에서 8월은 육조마당에서 진행된다.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을 통해 선착순 참여할 수 있다.

총 20회를 운영하는 ‘광화문 달빛요가’는 회차당 100명을 선착순으로 모집하며 개인은 최대 2명까지 예약할 수 있으며, 10명 이상 단체는 이메일로 신청할 수 있다. 어린이, 청소년 등은 성인(만 19세 이상)이 예약하고 동반해야만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초보자나 숙련자, 누구라도 편하게 참여할 수 있도록 프로그램을 구성했다. 19시 이후 빈 자리에 한해 현장 참여가 가능하나, 포인트 지급은 되지 않는다.

예약 참여자는 예약자 도착 확인, ‘광화문 달빛요가 프로그램’ 참여 완료, 현장 이벤트에 참여했을 때 부여되며, 점수별로 요가복, 디자인 요가 매트, 텀블러 등의 상품으로 9월 중에 교환할 수 있다.

 

6월 21일(수) 18시부터는 광화문광장 육조마당 특설무대에서 MBN·한국레츠요가협회 주관으로 ‘광화문 달빛요가’ 개막식이 열린다. 6월 21일(수)은 일 년 중 낮이 가장 길다는 하지로, 국제연합(UN)이 정한 ‘세계요가의날’이기도 하다. 11시부터 18시까지는 각종 이벤트·체험 부대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개막식에는 시민 100여 명이 행사에 참여할 수 있도록 요가매트 100장이 비치되며 도착 확인 순서대로 매트를 배정한다. 개막식 참여 예약은 6월 12일(월) 14시부터 서울시 공공서비스예약 사이트에서 선착순 모집하며, 당일 행사 종료 후 특별 키트(요가탑+이온워터+박카스젤리 등)를 제공한다.

개막식은 MBN의 ‘한혜원’ 아나운서의 사회로 진행되며, 퓨전 국악 밴드‘별하’의 사전공연과 공베스 연주, 남녀노소로 다양하게 구성된 시범단의 가족 요가 공연이 준비되어 있다. 개막식의 주요 프로그램인 요가클래스는 19시 30분에서 21시 30분까지 120분간 운영되며, 한국레츠요가협회의 인기 강사들에게 요가도 배우고, 도전챌린지·오래 버티기·퀴즈 맞추기 등의 이벤트에도 참여할 수 있도록 준비한다.

한국레츠요가협회, 동아오츠카, 일화, 컬러힐요가매트 등이 운영하는 부대행사는 11시부터 18시까지 운영되며 달빛요가 맛보기, 해시태그 이벤트 등 광화문광장을 찾은 시민들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더운 날씨를 날려줄 시원한 이온워터, 요가복, 부채, 요가매트 등이 상품으로 준비되어 있다.

 

이번 도시감성 시민동행 프로젝트 ‘광화문 달빛요가’의 공동 주관사인MBN(대표이사 이동원)은 “요가를 스포츠로만 보는 것이 아니라 하나의 문화 활동으로 인식하고 온화하고 편안한 분위기를 제공해 복잡한 도심 속 일상에 지친 시민들에게 감성을 깨우는 휴식을 제공하고자 서울시, 한국레츠요가협회와 함께 준비했다”고 전했다.

MBN은 한국레츠요가협회와 공동 주관사로 홍보, 개막식 운영은 물론 매주 화·목 저녁에 진행되는 ‘광화문 달빛요가’의 팝업 무대도 제작 지원하는 등 이번 행사를 더욱 풍성하게 만들어 주고 있다.

개막식의 요가 클래스와 ‘광화문 달빛요가’를 담당하는 한국레츠요가협회에서는 전회차 수업 모두 최소 10년 이상의 전문 강사들이 진행하도록 준비했다고 전했다.

 

여장권 서울시 균형발전본부장은 “몸과 마음의 여유를 찾을 수 있는 요가 프로그램을 통해 서울의 대표 도심 공간인 광화문광장에서 여름 저녁 도시 감성을 한껏 느끼기를 바란다”며 “세계요가의날인 6월 21일인 개막식은 물론 6월 27일부터 진행되는 달빛요가에도 많은 시민분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출처 : 균형발전본부 광화문광장사업과

회신을 남겨주세요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